2021.07.2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4.8℃
  • 구름조금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7.6℃
  • 박무대전 26.6℃
  • 구름조금대구 24.2℃
  • 구름조금울산 23.5℃
  • 구름조금광주 25.7℃
  • 맑음부산 25.4℃
  • 구름많음고창 24.7℃
  • 맑음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조금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4.0℃
  • 구름많음강진군 23.5℃
  • 맑음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제 23.5℃
기상청 제공

군포시, 올해도 ‘착한임대인’에 재산세 최대 100% 감면 지원

2021년 한해동안 인하한 임대료의 50% 한도

URL복사

 

[경기탑뉴스=박봉석 기자] 군포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와 관련해 ‘착한 임대인’에 대한 재산세 감면을 시행한다.


군포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임대료을 인하한 ‘착한 임대인’에게 2021년도 정기분 재산세를 최대 100%까지 감면한다고 밝혔다.


이번 감면안은 제253회 군포시의회 제1차 정례회를 통해 의결되었으며, 2021년 1월부터 12월까지 인하한 임대료의 50%를 한도로 재산세(건축물, 토지)를 감면할 예정이다.


임차인은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른 소상공인으로 임대인과 가족 등 특수관계인이 아니어야 하며, 유흥주점 등 고급오락장도 감면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 서류는 ▲지방세 감면신청서 ▲임차인의 소상공인 확인서 ▲임대차계약서 ▲임대료 인하를 증빙하는 서류 등으로, 내년 1월까지 군포시 세정과에 신청하면 된다.


한대희 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착한임대인 운동 확산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의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