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구름조금동두천 8.8℃
  • 구름많음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9.3℃
  • 구름많음대전 11.0℃
  • 구름조금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2.2℃
  • 흐림광주 10.4℃
  • 구름많음부산 11.8℃
  • 흐림고창 7.7℃
  • 구름많음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8.6℃
  • 구름많음보은 9.7℃
  • 구름많음금산 10.2℃
  • 흐림강진군 10.6℃
  • 구름많음경주시 12.3℃
  • 구름많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영중면 남녀새마을지도자,‘안전한 영중, 우리 손으로’

 

[경기탑뉴스=한진선 기자] 영중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25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면사무소, 농협, 우체국, 어린이집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합동방역 및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방역에는 홍기서 중앙협의회장, 양윤호 포천시협의회장, 김화숙 후원회장 등도 함께해 새마을회의 정신을 발휘했다.

홍기서 새마을지도자 중앙협의회장은 “이번 합동방역과 더불어 새마을가족이 전개하고 있는 구호물품 전달, 수제마스크 제작 등 헌신적인 봉사활동이 밑거름 되어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유섭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앞장서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며 “영중면 남녀새마을지도자가 솔선수범해 안전하고 쾌적한 영중면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조선호 새마을부녀회장은 “오늘 함께해 주신 홍기서 중앙협의회장님을 비롯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로부터 주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