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0.3℃
  • 구름조금강릉 3.5℃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1.3℃
  • 구름많음대구 5.1℃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3.2℃
  • 맑음부산 7.1℃
  • 맑음고창 -0.1℃
  • 맑음제주 6.8℃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1.6℃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더보기
숲과 물의 도농복합시 포천을 지키기 위한 그 절실한 노력
포천시장 박윤국 흔히 아름다운 자연은 미래 후손에게 물려줘야 하는 중요한 자산이라고 한다. 포천의 맑은 공기, 깨끗한 물, 기름진 땅이 그렇다. 포천시는 맑고 푸른 생태도시, 친환경 자족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개발보다 환경을 먼저 생각하기로 했다. 시민의 생명과 생활에 직결된 문제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친환경 자족도시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아직 풀어야 할 큰 숙제가 남아있다. 대표적으로 장자일반산업단지 내 세워진 석탄발전소 문제다. 최근 시민의 걱정과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안타까운 현실이다. 포천은 분지 지형으로, 오염물질이 유입되면 쉽게 빠져나가지 못하고 머무르게 된다. 이에 고농도 미세먼지가 높은 수치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형적인 특징에 석탄발전소마저 가동된다면 더 큰 환경오염은 불 보듯 뻔하다. 포천시는 석탄발전소 문제를 바로 잡기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금 고치지 않으면 환경파괴로 인해 장기적으로 더 큰 손실을 볼 수밖에 없다. 잘못을 알고도 고치지 않는 것은 더 큰 잘못이다. 포천석탄발전소반대공동투쟁본부, (주)GS포천그린에너지, 경기도, 경기도의회, 포천시의회 등 관련 기관이 함께 모여 협의회를 구성하고, 연

기획특집

더보기

배너
배너




교육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문화

더보기

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