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금)

  • 맑음동두천 23.2℃
  • 구름조금강릉 29.3℃
  • 맑음서울 24.5℃
  • 맑음대전 24.6℃
  • 연무대구 26.5℃
  • 맑음울산 26.0℃
  • 맑음광주 26.5℃
  • 맑음부산 25.1℃
  • 맑음고창 26.1℃
  • 맑음제주 25.3℃
  • 맑음강화 22.7℃
  • 맑음보은 23.0℃
  • 맑음금산 24.0℃
  • 맑음강진군 26.3℃
  • 맑음경주시 27.7℃
  • 맑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시흥시, 집중호우・태풍 피해 주민 지방세 지원

 

 

 

[경기탑뉴스=박봉석 기자] 시흥시는 최근의 집중호우 또는 태풍으로 피해를 본 시민을 위한 지방세 감면, 기한 연장, 징수 유예 등 세제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고 지난 2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집중호우 또는 태풍으로 멸실·파손된 자산(자동차, 기계장비, 건축물, 선박)을 대체 취득하면 취득세와 자동차세가 감면된다.

 

집중호우나 태풍 등 천재지변으로 자산이 멸실·파손돼 2년 이내에 대체자산을 취득할 경우 취득세가 면제되고, 침수피해로 자동차를 사용할 수 없게 된 경우 파손일 또는 침수일로부터 자동차세가 면제된다.

 

취득세 등 신고납부 세목은 신고, 납부기한을 6개월 범위 내에서 연장하고, 연장 후 기한 연장 사유가 소멸하지 않으면 6개월 범위 내에서 추가로 연장할 수 있다.

 

재산세 등 부과고지 세목도 6개월 범위 내에서 고지·분할·징수유예하고, 징수유예 사유가 소멸하지 않는 경우 추가로 6개월 범위 내에서 추가로 연장할 수 있다.

 

체납자의 재산압류나 압류재산의 매각은 1년 내에서 유예한다. 이밖에 수해 피해로 조사를 받기 어려운 중소기업은 지방세 세무조사를 연기할 수 있다.